light.gg

지휘권 확보

전설 / 동력 무기 / Machine Gun

의무감으로 속박되었습니다.

출처: 선봉대, 시련의 장, 갬빗 플레이리스트에서 등급 달성

Archetype

적응형 프레임

적응형 프레임

균형 잡힌 손잡이로, 안정적이고 튼튼합니다.

Stats

충격
41
사거리
43
안정성
37
조작성
56
재장전 속도
46
조준 지원
61
소지품 크기
54
확대/축소
16
공중 효율
10
반동 방향
74
분당 발사 수 450
탄창 52
Credits

Perk Playground

Random Curated
    • {{perk.Name}}
    • {{mod.Name}}

Curated Roll

Not all curated rolls actually drop in-game. Learn more

Your Rolls{{RollCountString()}}

Show Tips

TIP: API Perk Swap

The Bungie API now allows us to swap weapon perks for you*. Click individual perks below to swap them in-game. Click "Equip Popular Perks" to pick the perks that result in the highest popularity rank (if you're not already using them).
* You must be in orbit, a social space, or logged off.
{{Status}} 

Sign in to see the rolls you own for this weapon
and compare them against community suggested rolls!

Let's Go

Related Collectible

Lore

지휘권 확보

의무감으로 속박되었습니다.

자발라는 헬름의 창문 밖을 바라봤다. 멀리, 별들 사이를 더럽히는 역병처럼 리바이어던이 검은 위용을 도사리고 있었다. 사령관이 전쟁 탁자에 기대서자 홀로그램 투영기에서 푸른빛이 깜빡거렸다. 카이아틀과 살라딘의 투영이 나타나 정기 브리핑을 시작했다.

"거센 저항이 계속되고 있네." 자발라는 곧바로 본론으로 들어갔다. 지친 기색이 목소리에 묻어 나왔다.

"예상했던 대로야." 카이아틀이 투덜거렸다. "내 아버지의 병사들은 최후의 순간까지 싸울 것이다."

"그리고 그들이 쓰러지면, 또 다른 자들이 그 자리를 차지할 뿐이겠지." 살라딘이 덧붙였다.

자발라는 한숨을 쉬고는 고개를 들어 리바이어던을 노려봤다. "그는 병사들을 무의미한 죽음에 내몰고 있네. 그런 자를 무슨 지도자라고—"

말이 목에 걸려, 그는 억지로 삼켰다. 카이아틀과 살라딘은 아무 말도 하지 않았고, 투영의 표정은 읽을 수 없었다.

"지도자의 역할이라는 건 참 무거운 짐이지," 카이아틀이 불쑥 말했다. "그 진정한 값어치를 아는 자에게는 말이야."

"정말 그렇네." 자발라는 말했다.

그는 고개를 돌려 홀로그램 투영기를 바라보며 허리를 똑바로 폈다. "리바이어던 위에서 선봉대의 작전은 계속될 걸세. 앞으로의 진행 상황은 계속 알려주겠네."

카이아틀과 살라딘 모두 고개를 끄덕이고, 두 사람의 홀로그램 투영이 사라졌다. 함교에 홀로 남은 자발라는 창문 밖으로 시선을 돌리며 온몸을 감싼 갑주의 무게를 실감했다.

 
Name
유산 장비
기존 퀘스트에서는 더 이상 획득할 수 없는 시즌 무기 및 방어구입니다.
 
 
Sold By
Cost
  •  x 75K
  •  x 100
  •  x 2
  •  x 1
Add Review

Please sign in with your Bungie account to add your review.

Top
Loading...
No reviews, yet.